본문 바로가기

PADI

(2)
PADI IDC + IE = INSTRUCTOR 끈질기에 안끝날것만 같던 IDC가 끝나고, 듀근듀근하던 IE는 눈 깜짝할 새에 끝나버렸어.IDC는 실질적인 강사시험 IE를 보기 전에 연습하고 가다듬는 2주간의 워크샵 과정 같은 거야. 여기서 배우는 모든 것들 중에서 몇가지만 IE에 나오니까, IDC를 잘 패스해야 IE도 쉽게 넘어갈 수 있어. IDC에서도 교육하고 워크샵만 하는게 아니라 평가도 해. 그리고 시간 제한은 없지만 1600m 스노클 테스트도 있어. 마스크와 스노클, 그리고 핀을 차고 1600m를 수영하는 테스트지.그리고, EFR 강사 자격도 함께 배워서 취득해야해. 그런데 EFR 강사메뉴얼 한국판은 좀처럼 구하기 힘든가봐. 2개밖에 못구해서, 난 우선 Bob 아저씨가 빌려온 샘샘디 제인 강사님 것을 이용해서 공부해야 했어. 우리의 친절한 B..
레스큐다이버 완료~ 이제 마스터 후딱 끝내야지.. 너무 간만에 블로그를 쓰는군... 게을러서 그래.. 미안~얼레벌레 놀면서 하다보니, 코스는 천천히 진행되고 있어. 너무 빡씨게 할 것 같았으면... 꼬따오에 장기로 안왔지. 더 놀아야겠어. ㅋ그렇다고 해서 뭐 활발하게 노는것도 아니고, 집에서 영화/미드/영드/에니 몰아보고 놀아. 격렬하게 아무것도 하고 싶지 않아서 격렬하게 침대에 누워지내곤 했어.. 오늘 PADI에서 이메일이 막 왔더라고.. 이제 나 레스큐 다이버래..그래서 PADI사이트에 들어가봤지..오올~ 좀 뿌듯한데? 재작년 여름에 오픈워터 시작해서, 이제 레스큐까지 왔네.. 이제 곧 마스터도 가야지~~다이브마스터 과정은... 이론공부먼저 시작해서 이론시험부터 끝냈어. 이론시험이야 공부하면 되니까 뭐... 근데 앞으로 치뤄야할 실기들이 산재해 있어..